전라남도와 곡성군이 공동 주관한 6.25전쟁 제72주년 기념식이 6월 25일 곡성군민회관에서 개최됐다.

이날 행사에는 6.25 참전용사와 보훈단체 관계자를 비롯해 유근기 군수, 전라남도 문금주 행정부지사, 서동용 국회의원, 각 기관단체장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기념식은 해군 3함대 연주와 군가 제창을 시작으로 6.25전쟁 영상 상영, 유공자 표창, 기념사, 참전 용사의 편지 낭독, 기념 공연,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됐다.

편지 낭독 순서에서는 곡성군 옥과면 황산리 참전용사 오용근 씨가 함께 했던 전우에게 그리운 마음을 전했다. 곡성군합창단은 6.25 참전 용사의 기상을 노래로 표현한 노래 상록수 등을 공연했다.

유근기 군수는 기념사에서 "참전용사의 고귀한 희생을 잊지 않고 보답하며 유공자들과 보훈가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명국 記者

저작권자 © 담양곡성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